직업별 검색
   출신지역별 검색
   출신학교별 검색
   화제의 인물
   인사
   동정
   부고
 
   
 
  이재명(李在明) 경기도 성남시청 시장
 
   
   
연합뉴스 인물 조선일보 인물
 
 
 인물정보검색
이름 소속기관 직업
출생지 출생년도 년~ 출신학교
  검색   지우기  
 
 화제의 인물 연합뉴스 > 화제의 인물
정우택 "흥진호 北나포 진상규명해야…국정조사할 수도" 게재일 : 2018. 05. 16 15:44   

'흥진호 7일 의혹' 명명…"한중관계 복원 합의, 저자세 굴욕외교"

(서울=연합뉴스) 김범현 이슬기 기자 = 자유한국당 정우택 원내대표는 1일 어선 '391흥진호'가 북한에 나포돼 귀환하기까지 정부가 상황을 제대로 인지·대응하지 못했다는 논란과 관련, 국회 국정조사 추진 가능성을 시사했다.
정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안보와 국방체계에 구멍이 뚫린 것"이라며 정부의 진상 규명을 촉구하면서 "만약 정부가 은폐·축소하려 한다면 국정조사를 통해 진실을 규명할 것"이라고 밝혔다.
의총 참석하는 정우택 원내대표
의총 참석하는 정우택 원내대표(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자유한국당 정우택 원내대표가 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 입장하고 있다. 2017.11.1
jeong@yna.co.kr


그는 흥진호 나포 직후인 지난달 22일 해경이 '흥진호 통신두절'과 관련해 청와대, 총리실 등과 상황을 공유한 점을 언급하며 "문재인 대통령이 어민 실종 또는 납북 사실을 알고도 한가로이 프로야구 시구 이벤트를 한 것 아니냐는 의혹을 지울 수 없다"고 주장했다.

정 원내대표는 이번 사건을 '흥진호 7일 의혹'으로 명명했다. 이는 적폐 청산 대상 중 하나로 꼽히는 박근혜 정부의 '세월호 7시간'을 다분히 의식한 명명으로 보인다.
그는 "현 정부·여당 사람들이 세월호 7시간에 대해 '청와대에서 굿판을 벌였다', '특정인과 밀회를 즐겼다'는 등의 괴담을 퍼뜨린 사실을 기억하고 있다"며 "당시 좌파들의 기준과 주장대로 이번 사안을 바라본다면 '흥진호 7일 의혹'은 반드시 진상이 규명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부·여당을 향해 문 대통령이 최초 보고받은 시점, 문 대통령의 지시사항, '언론보도를 통해 알았다'는 송영무 국방장관 발언의 진위 등에 대한 진실을 밝힐 것을 촉구했다.
정 원내대표는 또 한중 양국이 발표한 관계개선 협의 결과와 관련, "한·미·일 3국 안보 및 방위협력발전 약속에 위배되고 우리의 미래 군사주권에 엄청난 족쇄를 채우는 굴욕적 저자세 외교"라고 비판했다.
이어 정 원내대표는 전날 국회 과학기술방송통신위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간사인 신경민 의원이 고영주 방송문화진흥회 이사장을 원색적으로 비난한 데 대해 "국회 윤리위 제소를 추진할 것"이라며 "신 의원은 국민 앞에 사죄하고 간사직에서 사퇴해야 한다"고 밝혔다.
kbeom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01 10:04 송고
목록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