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별 검색
   출신지역별 검색
   출신학교별 검색
   화제의 인물
   인사
   동정
   부고
 
   
 
 
   
   
연합뉴스 인물 조선일보 인물
 
 
 인물정보검색
이름 소속기관 직업
출생지 출생년도 년~ 출신학교
  검색   지우기  
 
 화제의 인물 연합뉴스 > 화제의 인물
밝은 미소 남기고 간 故김주혁…눈물·오열 속 조문 행렬(종합) 게재일 : 2018. 05. 16 15:56   


브리핑하는 김석준 상무
브리핑하는 김석준 상무 (서울=연합뉴스) 31일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김석준 나무엑터스 상무가 배우 故 김주혁 사망과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mjkang@yna.co.kr


고 김주혁의 빈소
고 김주혁의 빈소(서울=연합뉴스) 지난 30일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故 김주혁의 빈소가 31일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사진은 이날 빈소 안내 전광판의 모습. 2017.10.31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 지난 30일 불의의 사고로 숨진 배우 김주혁의 빈소에 조문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고인의 마지막을 배웅하기 위해 빈소를 찾은 동료 연예인들은 비통한 표정이었다. 사진 속 밝게 웃는 고인의 모습이 조문객들의 마음을 더욱 안타깝게 했다.
31일 오후 서울 송파구 풍납동 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는 조문객을 제외한 취재진이나 일반인의 출입이 철저히 제한됐다.
고인의 형이 상주로 조문객을 맞고 있으며, 김종도 대표를 비롯한 소속사 나무엑터스 관계자들도 빈소를 지키고 있다.
고 김주혁 빈소 들어가는 김종도 대표
고 김주혁 빈소 들어가는 김종도 대표(서울=연합뉴스) 지난 30일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故 김주혁의 빈소가 31일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사진은 빈소로 들어가는 김주혁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김종도 대표.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mjkang@yna.co.kr


김석준 나무엑터스 상무는 "고인의 따뜻하고 올곧은 인품과 열정을 영원히 기억할 것"이라며 "부디 세상을 떠난 고인과 깊은 슬픔에 잠긴 유족들을 헤아려 주시고 생전 아름다운 행보를 걸어온 고인의 명복을 빌어달라"고 당부했다.
고인의 연인인 배우 이유영은 빈소가 차려진 직후 고개를 숙이고 손으로 입을 가린 채 빈소에 도착했으며, 눈물 속에 고인의 곁을 지키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17살 차이인 김주혁과 이유영은 지난해 홍상수 감독의 영화 '당신 자신과 당신의 것'에서 남녀 주인공을 맡은 것을 계기로 연인 사이로 발전, 지난해 12월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평소 고인을 아꼈던 배우 최민식과 고두심도 빈소를 찾았다.
고두심은 이날 빈소를 찾기 전 진행된 인터뷰에서 "김주혁은 드라마에서 모자지간으로 호흡을 맞춘 적도 있고, 선친(김무생)과도 작품을 같이 하면서 잘 알던 사이였기 때문에 정말 아들 같은 배우"라며 "세상에 나와서 할 일을 다 못하고 젊은 나이에 간 사람이어서 더 마음이 아프다"고 안타까워했다.
최민식 역시 전날 영등포CGV에서 진행된 영화 '침묵'의 라이브톡에서 "(오늘 행사가) 불의의 사고로 유명을 달리한 우리의 소중한 배우 김주혁 군을 애도하는 자리도 됐으면 한다"고 슬픔을 표했다.
연인 이유영의 근조화환
연인 이유영의 근조화환 (서울=연합뉴스) 지난 30일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故 김주혁의 빈소가 31일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사진은 故 김주혁의 연인 배우 이유영이 보낸 근조화환.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mjkang@yna.co.kr

유준상·홍은희를 비롯한 소속사 동료들과 영화 '열대야'로 호흡을 맞췄던 손현주, 드라마 '아르곤'을 함께 한 조현철·박원상·이승준·이경영, 김지수, 권상우, 장근석, 한지민, 유선, 이미연, 박서준, 정보석 등 수많은 동료 배우들이 조문 행렬에 동참했다.
배우뿐 아니라 예능 프로그램을 함께한 가수들과 방송인들의 발길도 이어졌다.
예능 프로그램 '1박2일'을 함께 하며 동고동락했던 가수 데프콘이 일찌감치 빈소를 찾아 슬픔을 가누지 못한 채 오열하는 모습을 보였고, 차태현, 김종민, 김준호 등 '1박2일'의 다른 멤버들도 빈소를 찾아 슬픔을 나눴다.
'러닝맨'을 함께 한 유재석, 지석진, 하하, 김종국, 송지효와 방송인 김제동, 이경규, 홍석천의 모습도 볼 수 있었다.
발인은 11월 2일 오전 11시에 진행되며, 장지는 충남 서산에 있는 가족 납골묘에 마련된다
고 김주혁 빈소 근조화환
고 김주혁 빈소 근조화환(서울=연합뉴스) 지난 30일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故 김주혁의 빈소가 31일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사진은 이날 빈소에 도착한 근조화환. 2017.10.31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mjkang@yna.co.kr


hisun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0/31 22:02 송고
목록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