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별 검색
   출신지역별 검색
   출신학교별 검색
   화제의 인물
   인사
   동정
   부고
 
   
 
 
   
   
연합뉴스 인물 조선일보 인물
 
 
 인물정보검색
이름 소속기관 직업
출생지 출생년도 년~ 출신학교
  검색   지우기  
 
 화제의 인물 연합뉴스 > 화제의 인물
트럼프, 24년만의 美대통령 국회연설…대북·경제메시지 주목 게재일 : 2018. 05. 18 12:01   


트럼프, 국회연설 (PG)
트럼프, 국회연설 (PG)[제작 최자윤, 조혜인] 사진 합성

20여분간 국회의원·외교사절단 등 550여명 앞에서 연설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8일 오전 11시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에서 연설한다.
미국 대통령의 국회 연설은 이번이 7번째로 1993년 7월 빌 클린턴 대통령에 이어 24년여만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20여 분간 국회 연설에서 인도·태평양 지역 안보의 한 축인 한미 동맹 관계 전반에 대해 평가하면서 북핵·미사일 문제에 대한 단호한 대응 입장을 밝힐 것으로 전망된다.

이 과정에서 북한의 전세계적 수준의 위협 증대를 강조하면서 국제사회의 대북 공조 필요성도 언급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함께 한미 양국간 경제·통상 관계를 평가하고 호혜적인 방향으로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을 개정할 필요성이 있다는 미국의 입장을 재확인하면서 국회의 협조를 요청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나아가 트럼프 대통령이 이번 아시아 지역 순방에서 국회 연설을 하는 것은 이번이 유일하다는 점에서 이날 연설을 통해 트럼프 정부의 대(對) 아시아 정책 구상과 기조도 같이 밝힐 가능성도 있다.
[그래픽] 미리보는 트럼프 국회 연설
[그래픽] 미리보는 트럼프 국회 연설

트럼프 대통령 연설에는 국회의원 외에 주한 외교사절단 등 550여 명이 참석한다.
트럼프 대통령은 연설에 앞서 10여 분간 정세균 국회의장, 국회부의장, 여야 원내대표 등과 환담할 예정이다.
국회는 트럼프 대통령의 방문에 맞춰 출입구 일부 사용 금지 조처를 내리는 등 경호 조치를 강화한 상태다. 또 국회는 국회의사당 주위에 3중 철제 펜스도 설치했으며 경호 인력도 크게 늘렸다.




solec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08 05:00 송고
목록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