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별 검색
   출신지역별 검색
   출신학교별 검색
   화제의 인물
   인사
   동정
   부고
 
   
 
 
   
   
연합뉴스 인물 조선일보 인물
 
 
 인물정보검색
이름 소속기관 직업
출생지 출생년도 년~ 출신학교
  검색   지우기  
 
 화제의 인물 연합뉴스 > 화제의 인물
전병헌 "무리하고 왜곡된 보도는 언론중재위 제소 검토"(종합) 게재일 : 2018. 06. 08 16:03   


전병헌 정무수석 "무리하고 왜곡된 보도는 언론중재위 제소 검토"
전병헌 정무수석 "무리하고 왜곡된 보도는 언론중재위 제소 검토"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전병헌 대통령비서실 정무수석이 1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 전체회의를 마친 뒤 의사당 건물을 나서며 취재진으로부터 질문을 받고 있다. 전 수석은 롯데홈쇼핑 재승인 로비 연루 의혹과 관련해 "언론에서 너무 지나치게 앞서나가는 보도를 자제해줬으면 좋겠다"며 "무리한 보도에 대해서는 지금부터는 언론중재위에 제소를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superdoo82@yna.co.kr

자신이 롯데홈쇼핑 칭찬했다는 보도에 "참으로 황당한 왜곡보도"
"저와 무관한 일…검찰서 공정하게 수사하면 다 밝혀질 것"
'검찰 소환시 비서실장이 조치' 보도에 "근거없는 이야기"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설승은 기자 = 전병헌 청와대 정무수석은 14일 롯데홈쇼핑 재승인 로비 연루 의혹과 관련, "언론에서 너무 지나치게 앞서나가는 보도를 자제해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국회 운영위원회 참석 및 유승민 바른정당 신임 대표 예방차 국회를 방문한 전 수석은 이날 오전과 오후 각각 기자들과 만나 "무리한 보도에 대해서는 지금부터 언론중재위에 제소를 검토할 예정"이라면서 이같이 당부했다.
전 수석은 "지금은 수사 중이니까 상황을 지켜볼 단계지 무슨 결론을 내릴 상황은 아니다"면서 "여러분이 자꾸 이렇게 의혹을 키우는 것, 지나치게 앞선 보도와 앞선 질문들이 이 상황을 더욱더 확대하는 경향이 없지 않아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특히 롯데홈쇼핑이 자신이 회장으로 있던 한국e스포츠협회에 후원금을 낸 뒤 국회 상임위에서 이 업체를 칭찬하는 등 롯데홈쇼핑에 대한 태도가 바뀌었다는 한 언론사 보도를 거론하면서 "참으로 황당한 왜곡보도"라면서 "언론중재위 제소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 수석은 또 만약 자신이 검찰에 소환되면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의 조치가 있을 것이라는 다른 언론의 보도에 대해서는 "들어본 말씀이 없다"면서 "근거 없는 얘기로, 아직 그런 얘기를 할 상황이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일축했다.

전 수석은 검찰 소환 시 응할 계획이냐는 질문에는 "어제 검찰에서 소환 계획이 없다고 다 밝히지 않았느냐"고 언급했다.
이어 "다시 한 번 전직 두 비서의 일탈에 대해 국민에게 송구스럽고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면서 "분명하게 강조하지만, 저와는 무관한 일로 검찰에서 공정하게 수사를 한다면 다 밝혀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 수석은 법적 책임과는 별개로 도의적 책임을 져야 하는 것 아니냐는 질문에는 "지금은 사실 규명이 우선돼야 할 시점"이라고 답변했다.



solec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4 17:34 송고
목록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