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별 검색
   출신지역별 검색
   출신학교별 검색
   화제의 인물
   인사
   동정
   부고
 
   
 
  박윤준(朴胤浚) 前국세청 차장
  김민성(金珉成) 성균관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박근혜(朴槿惠) 대한민국 제18대 대통령
  박창균(朴暢均) 前조선대학교 전자정보통신공학부 교수
  이병윤(李秉允) 한국금융연구원 부원장
 
   
   
연합뉴스 인물 조선일보 인물
 
 
 인물정보검색
이름 소속기관 직업
출생지 출생년도 년~ 출신학교
  검색   지우기  
 
 화제의 인물 연합뉴스 > 화제의 인물
전병헌 "무리하고 왜곡된 보도는 언론중재위 제소 검토"(종합) 게재일 : 2018. 06. 08 16:03   


전병헌 정무수석 "무리하고 왜곡된 보도는 언론중재위 제소 검토"
전병헌 정무수석 "무리하고 왜곡된 보도는 언론중재위 제소 검토"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전병헌 대통령비서실 정무수석이 1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 전체회의를 마친 뒤 의사당 건물을 나서며 취재진으로부터 질문을 받고 있다. 전 수석은 롯데홈쇼핑 재승인 로비 연루 의혹과 관련해 "언론에서 너무 지나치게 앞서나가는 보도를 자제해줬으면 좋겠다"며 "무리한 보도에 대해서는 지금부터는 언론중재위에 제소를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superdoo82@yna.co.kr

자신이 롯데홈쇼핑 칭찬했다는 보도에 "참으로 황당한 왜곡보도"
"저와 무관한 일…검찰서 공정하게 수사하면 다 밝혀질 것"
'검찰 소환시 비서실장이 조치' 보도에 "근거없는 이야기"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설승은 기자 = 전병헌 청와대 정무수석은 14일 롯데홈쇼핑 재승인 로비 연루 의혹과 관련, "언론에서 너무 지나치게 앞서나가는 보도를 자제해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국회 운영위원회 참석 및 유승민 바른정당 신임 대표 예방차 국회를 방문한 전 수석은 이날 오전과 오후 각각 기자들과 만나 "무리한 보도에 대해서는 지금부터 언론중재위에 제소를 검토할 예정"이라면서 이같이 당부했다.
전 수석은 "지금은 수사 중이니까 상황을 지켜볼 단계지 무슨 결론을 내릴 상황은 아니다"면서 "여러분이 자꾸 이렇게 의혹을 키우는 것, 지나치게 앞선 보도와 앞선 질문들이 이 상황을 더욱더 확대하는 경향이 없지 않아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특히 롯데홈쇼핑이 자신이 회장으로 있던 한국e스포츠협회에 후원금을 낸 뒤 국회 상임위에서 이 업체를 칭찬하는 등 롯데홈쇼핑에 대한 태도가 바뀌었다는 한 언론사 보도를 거론하면서 "참으로 황당한 왜곡보도"라면서 "언론중재위 제소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 수석은 또 만약 자신이 검찰에 소환되면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의 조치가 있을 것이라는 다른 언론의 보도에 대해서는 "들어본 말씀이 없다"면서 "근거 없는 얘기로, 아직 그런 얘기를 할 상황이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일축했다.

전 수석은 검찰 소환 시 응할 계획이냐는 질문에는 "어제 검찰에서 소환 계획이 없다고 다 밝히지 않았느냐"고 언급했다.
이어 "다시 한 번 전직 두 비서의 일탈에 대해 국민에게 송구스럽고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면서 "분명하게 강조하지만, 저와는 무관한 일로 검찰에서 공정하게 수사를 한다면 다 밝혀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 수석은 법적 책임과는 별개로 도의적 책임을 져야 하는 것 아니냐는 질문에는 "지금은 사실 규명이 우선돼야 할 시점"이라고 답변했다.



solec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4 17:34 송고
목록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