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별 검색
   출신지역별 검색
   출신학교별 검색
   화제의 인물
   인사
   동정
   부고
 
   
 
 
   
   
연합뉴스 인물 조선일보 인물
 
 
 인물정보검색
이름 소속기관 직업
출생지 출생년도 년~ 출신학교
  검색   지우기  
 
 화제의 인물 연합뉴스 > 화제의 인물
지코·비아이·우지…저작권협 정회원에 '작곡돌' 대거 포함 게재일 : 2019. 02. 14 16:50   
"아이돌도 히트곡 메이커"… 용준형·정용화·진영 등도 승격

[한국음악저작권협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아이콘의 비아이, 블락비로 활동한 지코, 세븐틴의 우지 등 아이돌 가수들이 한국음악저작권협회 정회원으로 대거 승격됐다.
협회는 오는 19일 여의도 63빌딩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제56차 정기총회를 앞두고 홈페이지에 2019년 정회원 승격자 명단을 공개했다.
명단에는 이들을 비롯해 하이라이트의 용준형, 씨엔블루의 정용화, 비원에이포 출신 진영 등 '작곡돌'로 불리는 가수들이 포함됐다.
그중 세븐틴의 데뷔 앨범부터 프로듀싱 능력을 보인 우지는 최근 음악 방송 등에서 정회원이 된 것을 알리기도 했다.

한국음악저작권협회 2019년 정회원 승격자 명단
[한국음악저작권협회 제공]
 
아이돌 가수 외에도 명단에는 버스커버스커 장범준, 십센치 권정열, 자이언티, 그레이, 악동뮤지션의 이찬혁, 계범주, 피아니스트 이루마가 이름을 올렸다.
3만여 명 음악 저작권자를 회원으로 보유한 협회는 매년 정관에 따라 최근 3년간 저작권료를 가장 많이 받은 회원 중 25명을 준회원에서 정회원으로 승격한다.
지난해 방탄소년단 슈가, 2017년 임창정·김태우, 2016년 아이유·크러쉬, 2015년 보아·장기하 등이 정회원이 됐다.
협회 측은 "창작 능력을 겸비한 뮤지션이 많아지는 대중음악계 추세가 정회원 승격 명단에 그대로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2/13 11:14 송고

목록가기